ID : PASS : 로그인유지  
게시판
『 게시판 전체보기
『 자유게시판
『 대회안내|번개게시판
『 유머게시판
『 가족사랑게시판
『 분류게시판(정치등)
『 이벤트게시판
도난 게시판
『 무료분양게시판
무료분양순위(new)

현재위치 : 게시판 >> 분류게시판
▒ 2019년 8월 1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아이디 : turbo2062 | 작성자 : 김?우 우수사용자 표시입니다. | 포인트 : 10494 | 가입일 : 2010-09-12 | 게시자 정보보기
등록시간 : 2019-08-13 08:06 | IP Address : 106.***.0.6 | 읽은횟수 : [374] | 답변글수 : [28]



1. 민주당은 민평당 비당권파의 집단탈당에 촉각을 곤두세우며 파장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일단, '신중 모드'를 유지하는 중이지만, 물밑에선 이번 분당이 야권의 정계개편의
'신호탄'이 될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딴 데 한눈파는 순간 지금의 지지율도 까먹는다는 것만 명심하길~

2. 황교안 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향해 "국가 전복을 꿈꿨던 사람이 법무장관이 될 수 있는가"라며 조 후보자를 겨냥했습니다. 황 대표는 조 후보자의 '남한사회주의
노동자동맹' 연루 전력도 거론했습니다.
박근혜 정부의 법무부 장관이었던 사람이 할 소리는 아닌 거 같습니다만...

3. 민평당 비당권파의 집단탈당 선언으로 야권발 정계개편 도화선에 불이 붙을지 주목됩니다. 지난해 2월 국민의당 분당과 바미당 창당 과정에서 결성된 민평당은 1년 6개월 만
에 또다시 정계개편의 격랑 속으로 빨려들게 됐습니다.
이런 걸 정계 개편이라고 하지 않고 국민은 이합집산이라고 하지요~

4. 문재인 대통령은 “일본의 경제 보복에 대한 우리의 대응은 감정적이어선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결기를 가지되 냉정하면서 근본적인 대책까지 생각하는 긴 호흡을 가져야
한다”라고 주문했습니다.
아베 정부가 하는 짓을 보면 숨이 가빠져서 긴 호흡이 필요하기는 해~

5. 정부의 수출입 고시 개정 조치는 일본이 닷새 전 시행한 화이트리스트와 여러모로 닮아있습니다. 이를 두고 전문가들은 정부가 일본의 규제 수준에 맞춰 대응 수위를 조절하
는 ‘전략적 숨 고르기’에 나섰다는 평가입니다.
되로 주고 말로 받는 게 뭔지 이번 기회에 꼭 가르쳐 줬으면 좋겠어~

6. 사토 일본 외무 부대신은 “한국 정부가 '백색국가'에서 일본을 제외한 것은 세계무역기구 위반이라고 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일본의 수출관리 조치 재검토에
대한 대항 조치라면“이라는 단서를 달았습니다.
적반하장, 내로남불... 아마, 방사능 후유증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야...

7. ‘반일 종족주의’ 저자 이영훈 전 교수가 규정 미달로 서울대 명예교수가 아닌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하지만, 이 전 교수가 교장을 맡고 있는 ‘이승만 학당’ 누리집 등에는 서울
대 명예교수로 적혀있어 논란이 예상됩니다.
거짓말하는 뽐새가 서울을 버리고 도망간 이승만 그 이상이구먼...

8. 부산과 대마도의 중심부인 이즈하라를 연결하는 배편이 오는 18일부터 모두 끊깁니다. 인구 3만2천 명의 작은 도시 대마도는 지난해 41만 명의 외국인 관광객이 방문했으
며, 99%가 한국인이었습니다.
이 정도면 역사적으로나 방문객 수로나 대마도는 우리 땅 아닐까요?

9. 국내 ‘헬스앤뷰티’ 스토어 업계가 혐한 발언으로 논란이 된 일본 화장품 브랜드 DHC 제품의 판매를 중단했습니다. 국내 소비자들 사이에 불매운동이 일어나는 등 여론이 악
화한 데 따른 조치로 풀이됩니다.
주옥순의 ‘엄마 부대’를 방판 사원으로 두면 쬐끔 팔릴지도 몰라~

10. 조국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 자유당이 김진태 의원을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검사 출신인 김 의원은 "윤석열에 이어 조국 청문회까지 해야겠다"며 "조국도 내가 잘 안다.
지난여름 당신이 한 일을 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4년간 김진태가 뭔 짓을 했는지는 국민이 잘 알고 있지... 겁나지?

11. 서울시의회 정의당 권수정 의원이 발의한 서울의 여성청소년 ‘생리대 무상 지급 조례 개정안’ 반대하는 여론이 절반을 넘었습니다. 리얼미터에 의하면 '많은 예산이 소요되
므로 전면 무상지원 반대’라는 응답이 56.7%였습니다.
내가 포함되지 않으면 보편적 복지고 뭐고 필요 없다는 이기심?... 쩝~

12. 경기도가 하천 내 불법 점유 음식점 등을 대해 강제 철거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는 장기적으로 위법행위가 계속되는 시군의 담당 공무원에 대해선 직무유
기로 감사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여태 안 한 게 이상한 거지~ 진짜 이런 건 박수 한 번 쳐줍시다~

자유당, 조국만큼은 절대 안 돼 “청문회도 필요 없다”.
정부 “백색국가에서 빠진 일본은 가-2로 분류 한다”.
'에반게리온' 작가, 한국 비하 불구 "그래도 볼 거잖아".
'잘가요 DHC' 화장품매장에서 빼고, 광고모델도 거부.
자유당, '핵무장' 토론회 "은밀하게 몰래 시설 구축해야".
정부, 북한 막말 논란에 우려, “안보 위협은 없다”.
10월부터 분양가 상한제, 전매 제한 기간은 10년.

낙관적인 사람은 어떤 어려움 속에서도 기회를 보고, 비관적인 사람은 어떤 기회 속에서도 어려움만 본다.
- 윈스턴 처칠 -

남북 관계도 한일 관계도 첨예한 지금이 잘못된 과거를 청산하고 새로운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어려울수록 준동하는 세력에 대한 단호한 심판과 척결이 필요한 시점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과거에 대한 반성과 현재에 대한 냉철한 판단과 결단이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게시물의 의견에 찬성합니다.
     게시물의 의견에 반대합니다.


무러내 찬성 합니다.08-13 08:13
124.***.20.239
X
j9486 찬성 합니다.08-13 08:45
117.***.23.148
X
zoe55 찬성 합니다.08-13 09:02
116.***170.237
X
무당거미 찬성 합니다.08-13 09:13
210.***127.129
X
year9414 찬성 합니다.08-13 09:24
175.***.128.39
X
jungdaun 찬성 합니다.08-13 09:34
14.***154.32
X
east68 찬성 합니다.08-13 10:13
110.***71.13
X
63winter 찬성 합니다.08-13 10:48
121.***154.2
X
달근이 찬성 합니다.08-13 10:55
1.***.160.13
X
코카사스 찬성 합니다.08-13 10:58
1.***.211.74
X
ystarq 찬성 합니다.08-13 10:59
210.***.238.4
X
kth6071 찬성 합니다.08-13 11:40
218.***.247.14
X
sicoex 찬성 합니다.08-13 11:43
1.***.59.226
X
jtoh7 찬성 합니다.08-13 11:57
58.***.175.2
X
dhlee0301 찬성 합니다.08-13 12:39
203.***.222.34
X
바비 찬성 합니다.08-13 13:06
122.***.248.19
X
dog8447 찬성 합니다.08-13 13:09
211.***.69.43
X
아날로그1 찬성 합니다.08-13 13:16
124.***183.240
X
트렉터 찬성 합니다.08-13 13:37
125.***.137.57
X
M211766 찬성 합니다.08-13 13:49
223.***21.98
X
rubipel 찬성 합니다.08-13 14:55
175.***.89.96
X
khj6101 찬성 합니다.08-13 15:30
61.***80.230
X
kimyc9540 찬성 합니다.08-13 15:34
175.***.177.21
X
gcs9874 찬성 합니다.08-13 16:31
211.***153.98
X
ltj730 찬성 합니다.08-13 19:34
14.***106.193
X
gwan7074 찬성 합니다.08-13 19:52
119.***.165.23
X
wansonkim 반대 합니다.08-14 11:39
121.***.100.16
X
ka00132 찬성 합니다.08-15 23:09
39.***.20.188
X
의 생각 말하기 답변에 연락처를 적지 마세요.

생각을 말씀하시고 싶으시면, 답변을 하시기 원하시면 회원가입후 이용가능하십니다. 클릭!!!


2019년 12월 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23 24 2019-12-06
보수단체, 수요집회 옆에서 '소녀상은 우상숭배' (기사옮김) east68 449 40 2019-12-05
2019년 12월 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61 22 2019-12-05
2019년 12월 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88 25 2019-12-04
2019년 12월 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74 23 2019-12-03
2019년 12월 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1 29 2019-12-02
필리버스터 신청에 자유한국당 해산 청원 재등장 ktk0054 950 92 2019-11-30
2019년 11월 2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13 26 2019-11-29
2019년 11월 2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00 22 2019-11-28
2019년 11월 2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74 19 2019-11-27
2019년 11월 2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18 25 2019-11-26
2019년 11월 2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3 22 2019-11-25
단순합니다! 죄를 지면 벌을 받아야!! bssam 982 65 2019-11-23
2019년 11월 2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8 24 2019-11-22
그저 웃지요. blackblue 858 24 2019-11-21
2019년 11월 2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56 29 2019-11-21
축]PD수첩 VS 조선일보.. PD수첩 완승 s한라봉 779 53 2019-11-20
2019년 11월 2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6 22 2019-11-20
2019년 11월 1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5 25 2019-11-19
2019년 11월 1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54 25 2019-1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