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 PASS : 로그인유지  
게시판
『 게시판 전체보기
『 자유게시판
『 대회안내|번개게시판
『 유머게시판
『 가족사랑게시판
『 분류게시판(정치등)
『 이벤트게시판
도난 게시판
『 무료분양게시판
무료분양순위(new)

현재위치 : 게시판 >> 분류게시판
▒ 2021/ 03/ 02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아이디 : turbo2062 | 작성자 : 김?우 우수사용자 표시입니다. | 포인트 : 14021 | 가입일 : 2010-09-12 | 게시자 정보보기
등록시간 : 2021-03-02 08:12 | IP Address : 223.***141.216 | 읽은횟수 : [271] | 답변글수 : [23]
게시물 주소 복사:



1.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범여권 3당(민주당·열린민주당·시대전환) 단일화를 추진 중인 민주당이 일차로 조정훈 후보의 시대전환과 단일화에 나섭니다. 김진애 후보의 열린민주
당과는 아직 담판을 짓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번에는 경선부터 ‘민주당만 빼고’가 나오지는 않겠지? 초록은 동색이니까~

2. 국민의힘과 국민의당 등 야권의 경선 작업이 막바지에 들어서면서 단일화 룰을 두고 신경전도 시작됐습니다. '정당'을 강조하는 국민의힘과 달리 국민의당은 ‘인물'을 앞세우고 있어
여론조사 문항 등을 두고 진통이 예상됩니다.
진통 끝에 옥동자를 순산해야 할 텐데... 개그맨 옥동자가 생각나니 원~

3. 주호영 원내대표는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 "문재인식 포퓰리즘이 완성단계에 이르렀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선거 때 국민은 10만 원만 나눠줘도 구속인데, 대통령은 나랏
돈을 20조씩 돌려도 괜찮은 건가"라고 말했습니다.
아무리 야당이라도 그걸 거기다 갖다 붙이고 비난해도 괜찮은 건가?

4. 안철수 대표가 보수단체들의 3.1절 집회에 대해 “취지에는 당연히 동의하고 공감한다”라고 밝혔습니다. 안 대표는 “다만, 문재인 정부와 여권에 코로나19와 관련한 빌미를 줄 수 있
는 위법적 행태를 자제해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안철수가 ‘태극기부대와 몸은 따로이나 마음은 하나’라고 고백한 거 맞지?

5. 심상정 의원은 가덕도 특별법에 대해 "가덕도 사업이 문재인 정부의 4대강 사업이 아니라고 말할 수 있겠느냐"고 비판했습니다. 또 “집권여당이 주도하고 제1야당이 야합해 자행된
입법농단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고 노회찬 의원이 그리운 것은 정의당이 아니라 국민입니다...

6. 중대범죄수사청 신설 주장을 펴고 있는 조국 전 장관에 대해 김종민 변호사가 고 박종철 열사의 죽음을 기억하라며 비판했습니다. 앞서 조 전 장관은 곽상도 의원, 유승민 전 의원이
수사청 신설에 찬성하는 입장이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공약으로 내세웠던 유승민, 법안까지 만들었던 곽상도... 아 몰랑~

7. 백신 접종이 시작된 가운데 주호영 원내대표는 “우리나라 백신접종은 꼴찌”라며 정부의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국민의힘은 “국민은 ‘나는 언제 맞나?’ 가장 궁금해한다”라며 접종 일
정 등을 공개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대통령부터 맞으라고 난리를 치더니 이제 나는 언제 맞냐고 난리군...

8.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한 가짜뉴스가 또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화이자 백신에 정부가 마치 접종인원을 인위적으로 늘리기 위해 백신에 물을 섞어서 접종하고 있다는 식으로
둔갑한 가짜뉴스가 퍼지고 있는 것입니다.
하다 하다 K-주사기로 접종 인원이 늘어난 거 가지고도 딴지를 걸더만...

9. 정부가 3·1절을 맞아 친일파의 후손이 보유 중인 26억 원대 재산을 국고로 귀속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법무부는 “마지막 한 필지의 친일재산까지 환수해 3·1운동의 헌법 이념
및 역사적 정의를 구현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거기다 독립유공자를 조롱하고 여전히 친일 부역 중인 인간들 단죄도 좀~

10. 3·1절을 맞아 거리 곳곳에서 태극기를 찾아보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태극기 부대' 출현 이후 오히려 태극기 수요가 급감한 데다, 코로나19까지 겹치면서 국산 태극기 생산·판매 생
태계는 고사 직전에 직면했기 때문입니다.
자랑스런 태극기를 들고 다니기 부끄럽게 만든 인간들에게 책임을 물어야...

11. 국민의힘은 제102주년 3·1절을 맞아 문재인 정부를 향해 날을 세웠습니다. 국민의힘은 “정부여당은 일제 치하의 아픔을 자신들의 유불리를 위해 이용할 뿐, 진정 극일의 의지도 용
기도 잃어버린 지 오래"라고 비판했습니다.
저렇게 남 얘기하듯 하면 낯부끄럽지 않나? 친일의 역사가 말이야~

12. 트럼프 전 대통령이 2024년 대선 출마 가능성을 시사했지만, 신당 창당 계획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나는 그들을 패배시키기 위해 세 번째 결심을 할 수도 있다"는 트럼프는 각종 여
론조사에서 공화당 지지층에서 인기는 여전합니다.
박근혜의 인기도 여전하다고 할 수 있지... 하여간 어메이징 아메리카~

13. 일본군 위안부를 매춘부로 규정한 램지어 하버드대 교수에게 비판이 쏟아지는 가운데 미국 한인들이 미쓰비시를 상대로 한 불매운동에 나섰습니다. 이들은 램지어 교수의 직함이
'미쓰비시 일본 법률 연구 교수'란 점을 지적했습니다.
미국의 토차ㄱ오ㅐ구... 그만큼 일본이 세계 곳곳에 공을 들이고 있다는 거지~

14. 음주운전 사고 후 운전자 바꿔치기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았던 장제원 의원의 아들 장용준이 이번엔 폭행 사건에 연루돼 논란입니다. 장 씨는 시비 끝에 상대방의 얼굴에 침을 뱉고
“우리 아버지가 누군지 아느냐”고 말했다고 합니다.
요즘 시국에 마스크 벗고 침을 뱉었다니 누구 아들인지 금방 알겠다는...

15. 명문대생끼리만 교류하는 폐쇄형 온라인 서비스가 잇따라 나오면서 이를 두고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비슷한 사람들끼리 매칭을 해 주는 게 뭐가 나쁘냐”는 평도 있지만
“과도한 엘리트주의의 산물”이라는 주장도 나옵니다.
원래 저거 없어도 지들끼리 만나고들 있었는데 뭐... 새삼스럽긴~

오늘부터 유·초1∼2·고3 매일 학교 간다. 나머지 2/3 등교.
문 대통령, 3·1절 기념사를 통해 '국난 극복' 다짐.
교회협, 전광훈 “예수 족보 속 여성들 창녀” 망언 규탄 성명.
금태섭에 승리한 안철수 "김종인과 만나길 희망한다".
김종인 "우리 당 후보가 당연히 단일후보 된다는 게 소신".
김근식 “안철수가 거부 못 할 단일화 방식 제안할 것”
백신 접종 보류하면 11월 이후 접종 "바로 맞겠다" 61.7%.
민주당 "가덕도 특별법 국민의힘 찬성 33명뿐 사실상 반대".
‘아동학대살인죄’ 반대 김웅 “형량만 높인다고 해결 안 돼”.

대장부는 집을 나가 뜻을 이루기 전에는 살아 돌아오지 않는다.
- 매헌 윤봉길 -

요즘은 대장부란 수식어가 꼭 붙지 않아도 될성싶습니다.
새롭게 맞이하는 3월엔 모두의 뜻이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또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만큼 일상으로의 회복이 성큼 다가오길 기대해 봅니다.
멋지고 건강한 3월을 함께 맞이합시다.

류효상 올림.

     게시물의 의견에 찬성합니다.
     게시물의 의견에 반대합니다.


낭만 찬성 합니다.03-02 08:14
223.***163.66
X
혼수상태 찬성 합니다.03-02 09:25
115.***219.134
X
Sjw2298 찬성 합니다.03-02 09:39
14.***114.59
X
haibike 찬성 합니다.03-02 09:43
222.***.190.78
X
dave3535 찬성 합니다.03-02 09:59
39.***31.243
X
불량감자 찬성 합니다.03-02 10:17
211.***.235.19
X
별이아브지 찬성 합니다.03-02 10:25
211.***161.218
X
khj6101 찬성 합니다.03-02 10:41
39.***31.148
X
jtoh7 찬성 합니다.03-02 11:00
58.***.192.12
X
트렉터 찬성 합니다.03-02 11:14
211.***.28.199
X
zoe55 찬성 합니다.03-02 11:35
119.***.14.6
X
blackblue 찬성 합니다.03-02 12:54
211.***130.172
X
gosu670 찬성 합니다.03-02 15:15
119.***.192.21
X
바비 찬성 합니다.03-02 18:08
122.***.248.19
X
m211766 찬성 합니다.03-02 18:31
223.***219.225
X
kth6071 찬성 합니다.03-02 19:52
218.***.152.13
X
bshwangb 찬성 합니다.03-02 21:47
59.***54.197
X
동선시 찬성 합니다.03-02 21:56
220.***69.63
X
east68 찬성 합니다.03-02 23:11
218.***.191.22
X
씽타 찬성 합니다.03-03 00:21
61.***.199.51
X
yong7312 찬성 합니다.03-03 10:11
210.***.204.10
X
아날로그1 찬성 합니다.03-03 14:19
1.***.181.80
X
ka00132 찬성 합니다.03-07 07:33
111.***.67.79
X
의 생각 말하기 답변에 연락처를 적지 마세요.

생각을 말씀하시고 싶으시면, 답변을 하시기 원하시면 회원가입후 이용가능하십니다. 클릭!!!


공지 정치관련 게시물 분류게시판을 이용하세요. 87 4 2021-04-11
남녀 평등 글을 보고 든 생각 shs8751 338 7 2021-04-17
여성은 수천년, 남성은 십여년?? east68 602 36 2021-04-16
대한민국은 페미니스트 공화국 suv-fort 502 24 2021-04-16
2021/ 04/ 16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2 39 2021-04-16
2021/ 04/ 15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12 24 2021-04-15
2021/ 04/ 14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55 27 2021-04-14
2021/ 04/ 13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14 35 2021-04-13
2021/ 04/ 12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75 26 2021-04-12
부동산정책 실패에 따른 결과 - 앞으로는? jungdaun 641 19 2021-04-10
사회의 암덩어리 잘못된점 인정합니다. yoohj206 633 12 2021-04-10
바셀에도 선거 전후에만 글을 쓰시는 분들이 있네요 별이아브지 630 44 2021-04-09
사회의 암덩어리? 4989 726 38 2021-04-09
사회의 암덩어리 yoohj206 631 30 2021-04-09
고마해라 이미 마이묵었다 아이가....... 4989 995 44 2021-04-08
이제는 말할수 있다 박원순 minnl44 1220 47 2021-04-08
서울 부산 시장선거. 물고구마 980 52 2021-04-08
똥맛이 그리웠던 분들.... zara 1194 51 2021-04-08
2021/ 04/ 08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311 30 2021-04-08
선거 끝났는데 바셀은 조용하네요. 신문을 통해 알게된 거 올.. suv-fort 696 53 2021-0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