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 PASS : 로그인유지  
게시판
『 게시판 전체보기
『 자유게시판
『 대회안내|번개게시판
『 유머게시판
『 가족사랑게시판
『 분류게시판(정치등)
『 이벤트게시판
도난 게시판
『 무료분양게시판
무료분양순위(new)

현재위치 : 게시판 >> 분류게시판
▒ 2021/ 03/ 03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아이디 : turbo2062 | 작성자 : 김?우 우수사용자 표시입니다. | 포인트 : 14021 | 가입일 : 2010-09-12 | 게시자 정보보기
등록시간 : 2021-03-03 08:39 | IP Address : 221.***.227.12 | 읽은횟수 : [246] | 답변글수 : [24]
게시물 주소 복사:



1. 민주당의 '검찰개혁 시즌2' 법안에 대해 윤석열 검찰총장이 전면에 나섰습니다. 그동안 공식입장을 자제해왔던 윤 총장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서며 충돌이 예상되는 가운데 청와대는
공식입장을 내지 않고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마지막 검찰총장으로 기억될 분이라 할 말이 많으실 듯...

2. 야권 단일화 방식을 둘러싼 국민의힘과 국민의당의 샅바싸움이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김종인 위원장은 “제3지대 후보로 단일화돼서는 서울시장 선거에 이길 수가 없다”며 “기호 4번
으로 선거 승리를 확신할 수 있느냐”고 말했습니다.
‘민주당만 빼고’ 찍으라고 그렇게 합디까? 국민이 바본 줄 아나~

3. 김진애 의원이 민주당과의 단일화를 성사시키기 위해 국회의원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는 8일로 예정된 의원직 사퇴 시한에 구애 받지 않겠다는 판단으로 본선도 아닌 경
선에서 의원직 사퇴는 전례를 찾기 힘든 선택입니다.
말로만 골백번 ‘의원 총사퇴’ 떠드는 의원보다 백번 더 강단있네 뭐~

4. 김종인 위원장이 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해 “아스트라제네카라는 유럽에서는 매우 기피하는 백신이 우리나라에 들어와 접종되고 있다”고 말해 논란이 예상됩니다. 백신에 대해 국민
의 수용성을 떨어뜨릴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옵니다.
방역 망하고, 경제 망하고, 나라가 아주 망하길 비는 망할 것들이 꼭 있다~

5. 김승원 의원이 주호영 원내대표의 엘레베이터 여기자 기습 성추행 사건에 대해 "형사처벌 받아야 할 범죄"라며 주장했습니다. 또, “자신을 고소하면 더 좋다"라고 말해 향후 주 원내
대표가 어떻게 반응할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기습 추행을 당했다는 여기자를 고발한 건 2차 가해 아닌가?

6. 조태용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3·1절 메시지에 대해 위안부 할머니를 국내 정치에 이용하는 등 '정신 분열적 외교'라고 비판해 논란입니다. 외교부 "수용할 수 없을뿐더러 깊은 실망
과 우려를 표한다"고 강하게 반박했습니다.
위안부 할머니를 우롱한 게 누군데... 진짜 살짝 돌았네 돌았어~

7. 윤석열 검찰총장이 “‘검찰 수사권의 완전한 박탈’은 정치 경제 사회 분야의 힘 있는 세력들에게 치외법권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주장해 논란입니다. 또한 “이는 민주주의의 퇴보이자
헌법 정신의 파괴”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힘 있는 검찰 권력이 힘을 잃을까 그게 걱정으로 보이는데~

8. 한국토지주택공사 직원 10여 명이 경기 광명·시흥 신도시 발표 전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일대에 100억 원대 규모의 토지를 사는 등 '사전투기'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시민
단체는 감사원에 공익감사를 청구할 예정입니다.
‘남들 다 하는 거 우리도 좀 하자’ 했겠지... 나라의 도둑놈이 정말 많죠?

9. 프랑스에서 보고된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부작용 발생 비율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0.55%, 화이자 백신 0.26%, 모더나 백신 0.11% 순이었습니다. 비율로 따지면 3개 백신 모두
1% 미만으로 모두 경미한 수준이었습니다.
그래 봐야 1% 미만의 부작용을 가지고 침소봉대하는 기레기와 정치권...

10. 독립운동가 후손 비하로 논란을 일으켰던 윤서인이 이번에는 3·1운동을 비판하는 글을 올린 뒤 페이스북 계정이 정지 조처됐습니다. 윤서인은 "일본 순사보다 더 잔혹무도한 3.1운
동 주최자들"이라는 글을 올렸다 삭제했습니다.
‘정신이상자보다 더 정신이 이상한 인간’이라고 글을 올려줘야 하나?

11. 하버드대 학부생회도 위안부 피해자가 '자발적 매춘부'라고 주장한 램지어 교수 비판 대열에 동참했습니다. 학생회는 만장일치로 “법학과 역사학의 진실성을 저하했다"고 지적하면
서 램지어 교수에게 공식사과를 요구했습니다.
‘까리끼리 만난다’는 서울의 명문대 학생들은 뭐 느끼는 것 없나?

12. 영국의 맨체스터 대학교에서 20여 명의 여성을 몰래 촬영한 20대 한국인이 재판이 넘겨졌습니다. 재판부는 실형 대신 사회봉사 36개월과 무급노동 220시간, 성범죄 치료 프로그램
이수와 함께 실명과 얼굴 등 신상을 공개했습니다.
영국에서 대한민국 사람으로는 손흥민 다음으로 유명해졌겠다. 축하해~

윤석열 수사청 반발에 검찰 내부 "우리도 직을 걸 상황".
청와대, 윤석열 반발에 "절차 따라 차분히 의견 내야".
법무부 "임은정 수사권 부여 적법 총장 지시 필요 없어".
임은정 검사 “시효 앞둔 한명숙 전 총리 사건에서 직무배제”.
침묵 깬 김진욱, '김학의 사건' 공수처로 이첩 뜻 밝혀.
정 총리, LH직원 투기 의혹에 칼 뽑아 “철저히 조사하라".

당신은 지체할 수도 있지만 시간은 그러하지 않을 것입니다.
You may delay, but time will not.
- 벤자민 프랭클린 -

봄이 오는 것을 시샘한 탓일까요? 3월 초입에 뜻하지 않은 폭설로 피해를 입은 주민이 많다고 합니다.
하지만, 결코 시간은 지체하지 않고 흘러 새순이 돋는 봄은 우리 곁에 성큼 다가설 것입니다.
시간의 흐름에 당황하지 않도록 대비하고 준비하고 흐름을 잘 타는 지혜로운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류효상 올림.

     게시물의 의견에 찬성합니다.
     게시물의 의견에 반대합니다.


낭만 찬성 합니다.03-03 08:44
223.***172.38
X
fishcold 반대 합니다.03-03 08:56
117.***.9.139
X
별이아브지 찬성 합니다.03-03 09:20
211.***161.218
X
불량감자 찬성 합니다.03-03 09:22
211.***.235.19
X
jtoh7 찬성 합니다.03-03 09:37
58.***.192.12
X
khj6101 찬성 합니다.03-03 09:45
39.***31.112
X
detoham 찬성 합니다.03-03 09:50
223.***22.98
X
혼수상태 찬성 합니다.03-03 10:08
115.***219.134
X
yong7312 찬성 합니다.03-03 10:12
210.***.204.10
X
바비 찬성 합니다.03-03 10:24
122.***.248.19
X
gosu670 찬성 합니다.03-03 10:31
39.***7.35
X
트렉터 찬성 합니다.03-03 12:21
211.***.28.199
X
east68 찬성 합니다.03-03 12:28
223.***180.13
X
parkbg78 찬성 합니다.03-03 12:49
112.***.6.162
X
bshwangb 찬성 합니다.03-03 13:45
59.***54.197
X
Suilyang 반대 합니다.03-03 14:10
223.***52.20
X
neo4644 찬성 합니다.03-03 14:11
125.***.18.118
X
아날로그1 찬성 합니다.03-03 14:18
1.***.181.80
X
jungdaun 찬성 합니다.03-03 14:41
14.***154.32
X
씽타 찬성 합니다.03-03 14:55
14.***46.249
X
kth6071 찬성 합니다.03-03 17:02
218.***.152.13
X
tion22 찬성 합니다.03-03 19:29
222.***.133.32
X
m211766 찬성 합니다.03-03 22:08
218.***.52.135
X
ka00132 찬성 합니다.03-07 07:32
111.***.67.79
X
의 생각 말하기 답변에 연락처를 적지 마세요.

생각을 말씀하시고 싶으시면, 답변을 하시기 원하시면 회원가입후 이용가능하십니다. 클릭!!!


공지 정치관련 게시물 분류게시판을 이용하세요. 87 4 2021-04-11
남녀 평등 글을 보고 든 생각 shs8751 336 7 2021-04-17
여성은 수천년, 남성은 십여년?? east68 600 36 2021-04-16
대한민국은 페미니스트 공화국 suv-fort 502 24 2021-04-16
2021/ 04/ 16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22 39 2021-04-16
2021/ 04/ 15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12 24 2021-04-15
2021/ 04/ 14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55 27 2021-04-14
2021/ 04/ 13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214 35 2021-04-13
2021/ 04/ 12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175 26 2021-04-12
부동산정책 실패에 따른 결과 - 앞으로는? jungdaun 641 19 2021-04-10
사회의 암덩어리 잘못된점 인정합니다. yoohj206 633 12 2021-04-10
바셀에도 선거 전후에만 글을 쓰시는 분들이 있네요 별이아브지 630 44 2021-04-09
사회의 암덩어리? 4989 726 38 2021-04-09
사회의 암덩어리 yoohj206 631 30 2021-04-09
고마해라 이미 마이묵었다 아이가....... 4989 995 44 2021-04-08
이제는 말할수 있다 박원순 minnl44 1220 47 2021-04-08
서울 부산 시장선거. 물고구마 980 52 2021-04-08
똥맛이 그리웠던 분들.... zara 1194 51 2021-04-08
2021/ 04/ 08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turbo2062 311 30 2021-04-08
선거 끝났는데 바셀은 조용하네요. 신문을 통해 알게된 거 올.. suv-fort 696 53 2021-04-08